언론보도
[지피코리아]  내달부터 분양권 전매금지…대구 막바지 분양열차 타볼까
다음달부터 수도권 대부분과 지방 광역시에서 분양권 전매제한이 강화됨에 따라 광역시에서 비규제 막차를 타기 위한 수요가 몰리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5월 11일, 주택법 시행령이 개정되는 오는 8월부터 지방 광역시와 수도권 비규제지역 민간택지에서 분양하는 신규 주택에 대해 소유권 이전 등기까지 분양권 전매를 금지하는 내용이 담긴 부…

[이코노믹리뷰]  전매제한 앞둔 분양시장…웃돈만 수 억원 ‘껑충’
[이코노믹리뷰=권일구 기자]8월부터 수도권 비규제지역과 지방 광역시에서도 분양권 전매 제한이 본격 시행된다. 시행을 앞두고 특히, 지방 분양시장에서는 분양권 거래가 활발하다 못해 불타고 있을 정도다. 30일 양지영 R&C 연구소 소장에 따르면, 지방의 분양권 열기가 수도권 못 지 않게 뜨겁게 타오르고 있다. 일부 지방의 경우 웃돈만 …

[팟스경제]  '역세권' 아파트 불패신화... 지방에서도 '인기'
지방에서도 역세권 아파트가 ‘귀한 몸’ 대접을 받고 있다. 지방은 수도권에 비해 지하철 노선이나 역사가 드물다 보니 역세권에 대한 희소가치가 높다. 더욱이 지방 역시 역을 중심으로 상업시설이나 주요 공공기관 등이 밀집돼 있어 상권 활성화 및 인프라 발달이 이뤄져 생활환경이 편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높은 주거편의성 덕분에 선호하는…

[아시아뉴스통신]  서울 못지않은 지방 분양권 프리미엄 ‘억소리 난다’
[아시아뉴스통신=안준범 기자] 인기 있는 지방의 아파트 분양권 프리미엄이 서울 못지 않게 높게 형성되며 거래되고 있다. 분양권 프리미엄은 물론 기존 아파트 가격 상승도 동반되고 있으며, 청약하는 단지들도 높은 경쟁률 속에 청약을 마감하고 있다. 대구는 학군, 교통 등 기반시설이 좋은 반면 다른 지역에 비해 공급이 적어 새 아파트 대기…

[서울경제TV]  부산·대구·대전 등 지방 지하철 역세권 아파트 눈길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방에서도 역세권 아파트가 ‘귀한 몸’ 대접을 받고 있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지방은 수도권에 비해 지하철 노선이나 역사가 드물다 보니 역세권에 대한 희소가치가 높다. 더욱이 지방 역시 역을 중심으로 상업시설이나 주요 공공기관 등이 밀집돼 있어 상권 활성화 및 인프라 발달이 이뤄져 생활환경이 …

[SR타임스]  교통·생활 인프라 갖춰진 지방 역세권 아파트 '주목'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지방에서도 역세권 아파트는 '귀한몸' 취급을 받는다. 지방은 수도권에 비해 지하철 노선이나 역사가 드물다 보니 역세권에 대한 희소가치가 높다. 또한 역을 중심으로 상업시설이나 주요 공공기관 등이 밀집돼 있어 상권 활성화 및 인프라 발달이 이뤄져 생활환경이 편리하다는 장점이 있다. 때문에 지방…

[헤럴드경제]  수도권 뺨치는 지방 분양권 ‘웃돈’…한달만에 4억원 오르기도
다음 달부터 수도권 비규제지역과 지방 광역시에서도 분양권 전매 제한이 본격 시행되면서 비규제지역 지방에서 분양권 거래가 활발해지고 있다. 30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최근 일부 단지들은 수도권을 뛰어넘는 억대 웃돈이 붙어 거래되고 있다. 전매제한 기간이 짧아 계약 직후 전매가 가능하자 단기차익을 노린 투자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는…

[매일일보]  잘나가는 지방 분양권…단지따라 수억원 ‘웃돈’
다음달부터 수도권 비규제지역과 지방광역시에서 분양권 전매기간 제한이 본격 시행되면서 비규제 지역인 지방을 중심으로 분양권 거래가 활발해지고 있다. 특히 전매기간이 짧아 단기차익을 누릴 수 일부 단지에서는 수도권을 뛰어넘는 웃돈이 붙었다. 30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1월 135대 1의 평균 청약경쟁률을 보였던…

[한국금융신문]  코 앞으로 다가온 분양권 전매 금지…대구 막바지 분양열차 타볼까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다음달부터 수도권 대부분과 지방 광역시에서 분양권 전매제한이 강화됨에 따라 광역시에서 비규제 막차를 타기 위한 수요가 몰리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5월 11일, 주택법 시행령이 개정되는 오는 8월부터 지방 광역시와 수도권 비규제지역 민간택지에서 분양하는 신규 주택에 대해 소유…

[환경일보]  대규모 개발 품은 ‘대구’…유망 분양 단지 잇따라
요즘처럼 부동산 시장이 한치 앞날을 내다보기 힘든 혼란스러운 상황에서 실패 없는 부동산 투자를 원한다면 대규모 개발 호재가 많은 지역을 따라 가면 된다. 대규모 개발이 이뤄진다는 것은 그 지역이 천지개벽이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변화의 기대감이 반영되기도 하고, 완공 후에는 잘 갖춰진 인프라 등의 편리함을 이유로 수요가 몰리…

[디지털타임즈]  효성중공업 `해링턴 플레이스 감삼Ⅱ` 사이버 견본주택 31일 공개
효성중공업은 대구광역시 달서구 감삼동 567-1외 11필지에 짓는 '해링턴 플레이스 감삼Ⅱ'(조감도)의 사이버 견본주택을 오는 31일 공개한다고 27일 밝혔다. 해링턴 플레이스 감삼Ⅱ는 지하 4층~지상 최고 45층, 2개동 규모로 지어지며, 전용면적 84~109㎡, 총 246세대가 공급된다. 효성중공업에 따르면 단지는 달구벌대로 중 …

[한국경제]  분양권 전매금지 前…대구·부산 분양 잇따라
내달 지방광역시까지 규제 확대 효성·아이에스동서 견본주택 열어 다음달 수도권 비규제지역과 지방광역시의 분양권 전매 금지를 앞두고 대구 부산 등에서 분양이 잇따르고 있다. 수도권에서는 과밀억제권역과 성장관리권역, 광역시에선 용도지역 중 도시지역으로 지정된 민간택지에서 나오는 주택의 분양권을 전매할 수 없다. 27일 부동산업계에…